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황진희 도의원 "부천지역 5개교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선정"

기사승인 2021.07.19  06:22:45

공유
default_news_ad2
ad42

광명지역신문=이순금 기자>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황진희 의원(더불어민주당, 부천3)은 부천시 관내의 5개 학교(부천동초, 부천남초, 부천고, 소사초, 소새울유)를 교육부와 경기도교육청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사업대상 학교로 최종 선정하고, 3개 학교(부천북초, 소명여고, 부천공고)는 추가사업대상 예정학교로 선정했다고 전했다.

그린스마트 미래학교란 2025년까지 40년 이상 노후 건물 보유 학교를 대상으로 디지털·친환경 기반의 첨단학교로 바꿔 다양한 미래형 교수학습을 실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으로 △공간혁신(유연한 학습공간, 다양한 교육과정), △그린학교(에너지와 생태, 진정한 미래교육), △스마트학교(첨단 디지털 교실), △ 학교시설 복합화(학교와 지역사회의 연계·협력) 등의 안전하고 쾌적한 온·오프라인 융합형 학습공간을 구축하여 디지털 교육환경 조성을 위한 한국판뉴딜의 10대 대표과제 중 하나로 교육부와 시·도교육청이 협력하여 추진하는 사업이다.

황진희 의원은 “노후화된 학교의 새 단장을 통해 낙후된 교육시설로 인한 교육환경 격차 해소에 기여할 뿐만 아니라 미래인재 양성을 통한 새로운 미래 교육 기준이 제시될 것으로 기대되며, 이번에 선정되지 못한 학교들은 2023년 이후 사업 추진 시 반영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교육청은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사업을 2021년도 70교(예산 6,600억 원), 2022년 42교(예산 4,570억 원)를 대상으로 2023년, 2024년까지 순차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부천지역 학교의 사업 시기는 2021년 부천동초등학교, 부천남초등학교, 부천고등학교를 시작으로 2022년 소새울유치원, 소사초등학교가 노후 건물에 대한 개축 또는 리모델링으로 디지털·친환경 기반의 첨단학교로 재탄생하여 부천지역 학부모와 학생들의 교육복지 증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순금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0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56
ad62
ad65
default_main_ad4
ad59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