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배수문 도의원, 청소년 자살시도 3년새 2배 늘어...심리방역 시급

기사승인 2020.11.10  21:05:42

공유
default_news_ad2
ad42

[광명지역신문] 경기도의회 배수문 의원(더불어민주당, 과천)은 10일 경기도교육청에 대한 2020년 행정사무감사에서 “전국 기준 10대 청소년들의 2016년 대비, 2019년 자살 시도가 2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청소년들에 대한 심리방역 확대가 절실히 필요하다”고 밝혔다.

배수문 도의원

교육행정위원회 소속인 배수문 의원은 이천교육지원청에서 실시한 이천교육지원청, 구리․남양주교육지원청, 광주․하남교육지원청 감사에서 “이는 청소년들의 정신건강이 심각한 지경까지 악화되고 있다는 얘기로 이에 대한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지적하였다.

이어 “학생의 마음을 가장 먼저 살펴볼 수 있는 곳이 학교 내 위클래스인데 경기도 내 위클래스 구축율이󰡐19년 기준 66.7% 정도 밖에 되지 않는다”며 “빠른 시일내에 전체 학교에 위클래스를 구축해야 된다”고 촉구하였다. 

이에 신숙현 구리남양주교육장은 “교육지원청에 위센터가 운영되고 있고 각 학교마다 위클래스가 운영되고 있다”고 말했다.

배수문 의원은 “위센터나 위클래스만 크게 만들어놓을 게 아니라 상담이 제대로 되고 있는지에 대한 집중적 관리가 필요하다”며 “위기의 학생들에 대한 심리적 진단과 치유를 위하여 모든 학교에 100% 위클래스를 구축해야 된다"고 주문했다.

광명지역신문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0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ad56
ad59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