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제16기 경정선수 후보생 졸업식 열려

기사승인 2019.12.02  20:24:22

공유
default_news_ad2
ad42

[광명지역신문=서인숙 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재기) 경륜경정총괄본부는 지난달 29일 인천시 영종도 경정훈련원에서 제16기 경정선수 후보생 졸업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제16기 경정선수 후보생 졸업식 후 기념촬영(앞줄 왼쪽 세번째 조재기 이사장)

지난해 7월에 입소한 후보생들은 1년 6개월간 경정훈련원에서 기초예절교육, 수상인명구조, 동력 수상 레저 조종면허 등 안전교육, 학과 교육과 실기교육 기초과정, 전문과정, 심화과정의 3단계 전문교육훈련 과정 등을 이수하며 프로 경정선수가 되기 위한 다양한 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오전 11시 30분부터 열린 졸업식에는 조재기 이사장, 정병찬 경륜경정총괄본부장과 이재학 한국 경정선수회 회장을 비롯해 경정선수 후보생 가족 등 200여 명이 참석해 새로운 출발대에 선 ‘예비 경정선수’들의 졸업을 축하하고 밝은 앞날을 응원했다.

이날 졸업식에서 조재기 이사장은 “1년 6개월간 자신의 한계를 시험받는 극한의 도전과 시련의 연속에서 이겨낸 여러분들의 졸업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프로의 세계는 실력에 따라 팬들의 열렬한 환호와 외면을 받을 수 있는 곳이다. 앞으로도 여러분의 불완전성이 완전성으로 차츰 변화할 수 있도록 앞으로 끊임없는 노력을 하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교육기간 동안 성실하고 근면한 자세로 전 교육과정을 우수한 성적으로 이수한 후보생에게 주어지는 수석 졸업의 영광은 손유정(28세) 후보생이 차지했다. 손 후보생은 “1년 6개월이라는 훈련을 마무리하며 1등이라는 성적을 얻게 되어 기쁘다. 내년 1월부터 실전 경주에 나서게 되면 선배들한테 배운다는 생각으로 열심히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날 오전 10시부터 졸업 기념 경주도 함께 진행하였는데 1위는 홍진수(26세) 2위와 3위는 이수빈(25세) 김보경(26세)이 차지하며 앞으로의 활약을 예고했다. 12명의 예비 경정선수들은 2020년 1월부터 정식 경정선수로 데뷔하게 된다.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