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광명시, 10월부터 주요도로 제한속도 60km→50km

기사승인 2019.10.02  13:29:30

공유
default_news_ad2
ad42

[광명지역신문] 광명시는 도심부에 집중되고 있는 교통사고 발생을 줄이기 위해 주요도로의 최고제한 속도를 60km에서 50km로 하향조정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최고제한 속도 조정구간은 차량운전자의 과속이 빈번한 곳으로, 신호위반과속으로 인한 교통사고가 전 3년간 약 2100여건 이상 발생해 보행자 안전 확보를 위해 속도를 하향조정하게 됐다.

시는 먼저 광명, 철산, 하안 도심부 5㎢을 대상으로 최고속도를 하향 조정했으며 이를 위해 도로의 교통안전표지를 새롭게 정비했다.

속도 하향 구간은 △광명로(개봉교사거리∼광남사거리), △오리로(광명교∼우체국사거리) △디지털로(경찰서 삼거리∼철산대교 사거리) △범안로(우체국 사거리∼금천대교) △두길로(광남사거리∼ 두길리삼거리) △광화로 △시청로 △모세로 △가마산로 △철산로 △철망산로 △안현로로 60km에서 50km로 하향조정했으며, 광덕산로는 60km에서 30km로 하향조정했다.

최고속도 하향 적용은 10월부터이며, 오는 12월까지 3개월간 무인단속카메라 단속 유예기간을 거쳐 내년부터 본격 실시된다. 시는 내년 하안, 소하동을 대상으로 최고제한 속도 하향구간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광명지역신문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