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화성시 장학관, 지역출신 대학생 435명 입사...전국 최대규모

기사승인 2019.03.18  18:18:14

공유
default_news_ad2
ad42

[광명지역신문=홍대호 기자] 화성시가 16일 서울 동작문화복지센터 대강당에서 ‘2019년도 화성시 장학관 입사식’을 개최했다.

올해 입사생은 상도동 제1장학관 219명, 창동 제2장학관 216명, 총 435명으로 전국 지방자치단체 중 단연 최고 규모다.

시는 2007년부터 지역 인재들이 월세 및 안전 등의 부담없이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돕고자 장학관 2개소를 운영해왔다. 특히 올해는 관악구 남현동에 위치해 정원 80명 규모였던 제1장학관을 대신해 동작구 상도동 교회 건물을 리모델링해 확장 이전하면서 작년보다 2배 이상 많은 학생을 수용할 수 있게 됐다.

장학관은 화성지역 출신 대학생들에게 월 20만 원의 저렴한 이용료로 숙식과 함께, 취업률 제고 프로그램, 자치회, 동아리, 애향 활동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지원된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대학생들이 지하방, 옥탑방, 고시원 과 같이 지.옥.고로 대변되는 주거복지 사각지대에 내몰리고 있는 상황에 매우 안타까웠다”며 “학업에 정진할 수 있도록 화성시민 모두 물심양면으로 응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입사생들은 1년간 사무용품을 절약해 모은 254만 원을 장학금으로 사용해 달라며 화성시인재육성재단 이사장인 서철모 시장에게 전달하기도 했다.

홍대호 기자 hdh@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