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광명부시장 보복성 인사의혹...박승원 시장, 감사 청구할 듯

기사승인 2018.10.19  05:44:30

공유
default_news_ad2
ad42

- A팀장, “감사 중단 종용” VS 강희진 부시장 “지시 안 따라 타부서 발령”

[광명지역신문=장성윤 기자] 강희진 광명부시장이 시장직무대행이던 지난 6월 감사실 직원들에 대해 보복성 인사를 했다는 의혹이 불거진 가운데 박승원 광명시장이 진상규명을 위해 상급기관에 감사를 청구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았다.

보복성 인사의혹으로 논란이 일고 있는 강희진 광명부시장에 대해 박승원 광명시장이 상급기관에 감사를 청구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은 것으로 알려져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박승원 시장, 강희진 부시장.

박 시장의 보좌진에 따르면 최근 박 시장은 감사실 소속으로 독립성 훼손 우려가 제기된 광명시민인권센터를 외부에 설치해 독립적으로 운영하고, 강 부시장이 감사실 직원들을 타부서로 발령하면서 불거진 문제는 감사원 등에 감사를 청구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강 부시장은 광명시에 감사권한이 없으니 감사를 중단하라는 자신의 지시를 감사실 직원들이 따르지 않자, 감사실 청렴감사팀장 A씨와 직원 B씨를 지난 6월 29일 타 부서로 인사발령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이와 관련해 광명시민인권센터에 인권침해 상담이 접수됐다. 이어 한달 후인 7월 27일 임기 2년이 보장된 감사실장도 부임 1년 만에 타 부서로 전보 조치됐다. 

한편 지난 17일 광명시청 내부망에 인사조치된 당사자인 A팀장이 특정법인에 대한 감사를 중단하라고 강 부시장으로부터 수차례 강요당했다는 내용의 폭로성 글을 게시하면서 공직사회가 술렁이고 있다.

A팀장은 “광명시로부터 급여 전액을 받는 복지법인이 2016년 도서벽지 청소년 광명동굴 초청사업을 진행하면서 특정 여행사에 부당하게 5,290만원을 지급한 사실이 드러났다”며 “그러나 당시 최종결재권자인 양기대 전 시장은 감사결과보고서를 결재하지 않고 사퇴했고, 강 부시장은 감사권한이 없는데 선량한 기업을 괴롭히는 감사자는 혼나야 한다며 그만두라는 의미로 지속적으로 질책했다”고 폭로했다. 이어 A팀장은 “감사증거서류를 변조, 위조, 바꾸는 행위는 범죄행위인데 강 부시장이 정산서를 지급금액에 맞게 수정하면 문제없다고 했다”며 “잘못을 바로잡아 투명하고 공정한 공직사회가 되길 바라며 제가 겪은 일을 알리게 됐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강 부시장은 “광명시에 감사권한이 없으니 조치해달라는 공문을 행안부 등 5개 기관에 지난 8월 보내 현재 경기도에서 감사를 진행 중인 사안”이라며 “마치 광명시가 잘못을 은폐하려 한 것처럼 허위사실을 유포한 A팀장은 법적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강 부시장은 “만일 문제가 있다면 작년 12월 결재를 하지 않은 전임시장과 전임 부시장을 고발할 문제이지 3월 부임한 나와는 무관한 일”이라며 “나 역시 감사권한이 시에 없다는 전임시장의 판단이 맞다고 생각했기 때문에 직권남용라고 했고, 말을 듣지 않아서 다른 부서로 보낸 것이지, 보복인사가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11
전체보기
  • 보복의 신 2018-10-21 11:22:57

    시장취임 2일전
    인사조치? 상식적인가? 그것도 감사실만..
    시장에게 알려질까 두려웠나?삭제

    • 감사원으로 2018-10-21 10:59:53

      지금 광명시
      부시장 결재 들어가는 사람들은 다 공감할 것이다
      맘에 안들면
      대안도 없이 결재 안하고 계속 미룬다
      본인 비판 절대 허락 안한다
      노조에 잘보여야 한다는 원칙만 있다
      무슨일만 터지면 노조 부른다
      선빵이 젤 중요하니까
      도에서 감사 조사 오래했단다
      평생 갑으로 살았다
      직원도 여럿 보내지 않았을까
      직원 말잘듣게 하는 방법
      편법
      면피하는 법
      너무 잘안다
      부단체장의 비리 의혹은 감사원이다
      친정인 경기도가 아니다삭제

      • 감사기구의장 2018-10-21 10:38:46

        광명시 감사기구의 장은
        부시장입니까?삭제

        • 광명이 2018-10-21 10:37:08

          메인기사로 올려야!!!삭제

          • 간신배들 2018-10-21 07:52:31

            양기대 시장재임시절에 생긴일 ..

            왜 ? 지금와서..

            내돈마냥 마구 쓴 페강산 갱도 극장 .및 술집을

            다시 한번 감사 청구 해보그라..?
            정권 바꿔야 .. 한다는 것은 시효가 지난서 막걸리에 물을 타는것하고

            다름없어

            .삭제

            1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ad4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