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청소대행업체 노사 극적 타협...한숨돌린 광명시

기사승인 2018.02.20  21:19:46

공유
default_news_ad2
ad42

- 환경미화원 노조 “요구사항 일부 합의...시민 불편 덜기 위해 일단 복귀”

근무환경개선 등을 요구하며 19일부터 파업에 돌입했던 환경미화원 노조가 21일부터 업무에 복귀한다. 파업이 장기화될 경우 쓰레기 대란이 불가피했던 광명시는 일단 한숨을 돌렸다.

19일부터 파업에 돌입했던 환경미화원 노조가 광명시의 중재로 사측과 일부 요구조건을 합의해 일단 파업을 중단하고 업무에 복귀키로 결정했다.

노조는 20일 광명시의 중재로 사측과 협상을 벌였고 ▲노조원과 비노조원의 정년연장 차별폐지 ▲64시간 유급휴가(타임오프) 등 2가지 요구사항을 사측에서 수용함에 따라 파업을 중단하고 21일부터 업무에 복귀하기로 했다.

환경미화원 노조 관계자는 “사측에서 일부 요구를 수용했고, 나머지 부분에 대해서는 오는 3월 8일 다시 만나 협의키로 했다”며 “시민들의 불편이 커 일단 파업을 중단키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ad4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