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광명시-히딩크, 시각장애인 전용축구장 건립협약

기사승인 2018.02.13  13:19:48

공유
default_news_ad2
ad42

- 하안배수지 시립족구장에 조성...4월 착공, 8월 완공

광명시에 시각장애인을 위한 전용축구장(풋살)이 건립된다. 양기대 시장은 13일 광명시청 중회의실에서 2002 한일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인 거스 히딩크 감독과 시각 장애인 전용 축구장(드림필드) 건립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양기대 시장과 히딩크 감독이 13일 시각 장애인 전용 축구장 건립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양기대 광명시장을 비롯한 광명시 장애인단체장, 시각장애인 및 장애인청년축구단, 시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하였으며, 히딩크재단에서는 히딩크 감독, 노제호 사무총장, 엄기석 필드테크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드림필드는 시각장애인 전용 축구장으로 시는 하안배수지 내 시립족구장에 1,680㎡ 규모로 인조잔디 풋살 경기장을 조성하게 된다. 오는 4월까지 실시설계용역 및 행정절차를 마치고 착공에 들어가 오는 8월에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양기대 시장은 “시각장애인 전용 축구경기장이 건립되면 시각장애인과 시민들의 건강 및 체육여가 활동에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며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더불어 살아가는 요람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히딩크 감독은 “광명시가 장애인 시설을 설치하고 지원을 해주셔서 감사하다”면서 “우리가 어린이들을 위해 지원한 경험이 있는데, 이번 장애인 지원을 통해 좋은 성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 본다”고 말했다.

히딩크 감독은 2002년 월드컵 이후 한국 히딩크 재단을 설립하고 장애아동과 저소득 어린이를 위한 복지사업 일환으로 2007년부터 히딩크 드림필드(시각장애인 축구장) 건립을 꾸준히 추진해 오고 있다.

김인숙 기자 porsche4@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ad4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4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