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민주당, 경선룰 확정...광명시장 후보 전략공천 가능성 있나?

기사승인 2018.02.08  00:48:15

공유
default_news_ad2

지지율 고공행진 중인 더불어민주당이 6.13 지방선거 후보의 경선 룰을 확정했다. 민주당은 7일 지방선거기획단 회의를 열고 광역·기초단체장 후보 경선은 권리당원 조사 50%와 안심번호를 활용한 국민여론조사 50%를 반영키로 하고, 지방의원 후보 경선은 100% 권리당원 선거를 채택했다.

민주당 광명시장 후보 공천경쟁을 벌이고 있는 김경표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장, 박승원 경기도의원, 조화영 광명시의원(사진 왼쪽부터, 이름 가나다순)

또한 공천 심사시 정체성, 기여도, 의정활동 능력, 도덕성, 당선 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키로 하고, 심사방법으로 서류심사, 면접심사, 여론조사(공천 예비조사)를 포함했다. 배점기준은 중앙당 공천관리위위원회(공관위)에서 확정해 시,도당 공관위에서 일괄적용하고 가·감산 비율은 역대 선거 기준을 감안해 공관위에서 정할 방침이다.

민주당 당헌에 따르면 여성, 장애인, 청년의 경우 경선에서 유리한 고지를 선점할 수 있다. 경선에 참여한 여성, 장애인, 청년(선거일 기준 만42세 이하) 후보자는 경선 득표수의 25%를 가점으로 받을 수 있기 때문. 다만 해당 선거구에서 동일한 공직을 수행한 경우에는 가산점을 받을 수 없다.

한편 이에 앞서 민주당이 지난달 31일 경기도 3개 지역을 포함해 전국 29개 이내 지역의 기초자치단체장을 전략공천할 수 있도록 규정을 개정하면서 광명도 전략공천지역에 포함되는지 여부에 지역정가가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민주당은 상대 당의 전략, 공천신청자가 없는 지역, 경쟁력이 약한 후보자의 단수신청지역, 전략적 고려가 필요한 지역, 심사 및 경선과정에서 법률상 문제가 발생한 지역은 전략공천을 하겠다는 방침이다.

이에 대해 백재현 국회의원실 관계자는 “경기도 3개 지역에 대해 전략공천을 할 수 있다는 것이라 가능성이 전혀 없지는 않지만 굳이 광명에 전략적으로 후보를 내려 보낼 이유가 있겠냐”며 “상대 당 후보에 비해 경쟁력이 약할 경우 선거 전략상 공천을 한다는 취지”라고 말했다.

현재 민주당 광명시장 후보 공천경쟁은 김경표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장, 박승원 경기도의원, 조화영 광명시의원 등 3명이 벌이고 있다. (이름 가나다순)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구뤠잇 2018-02-12 21:12:12

    좀 바까야지...이래서 살겠나요...삭제

    • 시장? 2018-02-11 10:53:58

      시장? 누가? 다 별론데?삭제

      • 결론은? 2018-02-10 09:41:56

        이런 사람은 선출직이 되서는 안 된다고 생각한다.
        이런 후보가 없기를 바래본다.
        1.우리아빠 불법건축물 가득
        2.우리엄마식다 불법건축물 등 가득
        3.우리이모 100% 불법건축법 가득
        4.본인은 공공건물 돈 투자-국민권익위에 제소
        5.해당행위로 타당과 손잡고 ㅇㅇ되고...동료들에 의해 중앙당에 제소당하고...
        6.같은 당 시장 및 동료들을 타켓으로 발언해서 언론사를 통해서 나는 뜬다.

        결론은 어떻게 될까?
        답:컷오프삭제

        • 그러니까 2018-02-08 10:16:50

          경쟁력이 약하니까 전략공천 해야지삭제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